천년의 숨결이 깃든

호거산 운문사

운문 풍경

고추잠자리

가람지기 | 2009.10.22 15:45 | 조회 2928




정말 예쁜 고추잠자리죠? ^^
운문사에 사는 이 녀석들은 겁이 별로 없는 것 같습니다.
가끔 머리가 따가와서 옆 도반스님들한테
"내 머리가 좀 따가운데 왜 그럴까?"
그러면 도반스님은 이렇게 이야기 합니다.
"스님! 머리에 잠자리 핀 했네. ㅎㅎㅎ"

이 녀석들이 이렇게 겁이 없다니까요.
스님들 모자는 물론이고, 등, 어깨 가릴것 없이 자기 편한대로 내려 앉습니다.
운문사는 저 곤충에게도 극락세계인것 같습니다.


twitter facebook
댓글 (0)
주제와 무관한 댓글,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.